구글애드센스


천원돌파 그랜라간 완결 사는얘기

이거 남들 다 봤는데 전 이제야 봤군요.
여튼 새해 첫 포스팅은 가이낙스에서 만든 천원돌파 그랜라간 되겠습니다.

이번 휴가기간을 이용해서 27편 전부 봤습니다.

아아 사나이의 가슴을 울리는 작품입니다.



나를 누구냐고 생각하느냐!!!

1편부터 코믹이 섞여 있는 분위기로 시작하더니,
뒤로 갈수록 열혈물로 바뀌는군요.

중간중간 패러디도 나와주시고,
가이낙스 특유의 그 뭐랄까...

에반게리온 신지와 꼭 빼닮은 시몬 (뒤로 가서 변하긴 하지만)
건버스터 톱을 노려라를 연상하게 만드는 날라차기 라던지
불꽃의 전교생 센스의 마구 만들어 붙이는 필살기 이름들.

중간에 한 3편정도 시몬이 어른이 되면서,
지루한 부분이 좀 있지만 그 부분이야
 스토리 진행상 필요했다고 볼 수 있겠죠.

변신장면을 보다보니...

예전에 저희 회사에서도 잠깐 했던 작품이네요.
직접 칼라칠하면서 이 애니는 뭔 로봇 얼굴에 드릴이 튀어나와서,
철판같은데다가 박아넣냐 했더만...
(칼라하기 힘들게 파편만 드럽게 많고...)

이 장면 이었더군요. ㄱ-



막무가내 합체를 내가 칼라했던 거라니...;;
지금 생각해도 웃깁니다.

글이 좀 길어지는듯 하니...
 
 


------------------------------------------------------------------------------

그리고 설마설마 했는데 카미나가 이렇게 죽을 줄은 몰랐습니다.
(시몬은 커가면서 점점 카미나처럼 되더군요.)

게다가 이 장면은... 허리케인 죠!!!

하얗게 불태웠어...


이 장면도 멋졌습니다. 26화 마지막부분에 니아의 반지로
시공간을 뚫고 나타나는 그랜라간.

뒤로 가면 갈수록 스케일이 점점 커지더군요.
로봇도 점점 커지고
은하계를 집어 던져서 무기로 사용해 주시는 센스까지 ㅎㅎ;

요게 두번째 합체. 아크그렌라간.

요것이 세번째 합체. 초은하그렌라간.


잠깐...
조종사가 사람인데 그 사람이 로봇을 타고,

그 로봇이 좀 더 큰 로봇을 타고,


마지막에 더 큰 로봇을 탄다?


...

어디서 많이 본 설정인데...


머신로봇 바이칸이
 


아니던가!!!




이 만화도 완전 열혈물 이었죠.
어렸을때 상당히 재밌게 봤었습니다.

머~신~~~ 로봇 나의 앞길을
 
막지를 마라~


머~신~~~ 로봇 나의 앞길엔
 
승리뿐이다~


언제나 빅~ 빅토리~



아직도 기억에 남는 명대사.

네놈따위에게 알려줄 이름따윈 없다!

그랜라간에도 하나 있군요.

나를 누구라고 생각하느냐!

그러고보니 비슷하네;;;



여튼 오래간만에 재밌는 물건 하나 건진 기분입니다.

...

다 좋은데...

이 아저씨가 시몬이라고? ㅡㅠㅡ

.
.
.
.
.


이때로부터 얼마나 지났다고...
고생 많이 했구나 시몬.
시몬. 너는 아느냐.
붕어빵에 왜 붕어가 안 들어있...
 퍼억!!!




덧글

  • lchocobo 2008/01/03 08:21 #

    시몬은 드릴 위자드가 되었다는 소문이 있었습니다만, 제작진이 아니라고도 했(퍽)
  • 아빌라르 2008/01/03 12:01 #

    lchocobo // 드릴 위자드! (순간 파이널 판타지가 생각이 났...;;)
  • 에스티드 2008/01/03 12:43 #

    그랜라간 정말 2007년에 가장 즐겁게 본 애니입니다
    가이낙스만의 저런 연출이 너무 매력적이었죠..

    ..그나저나; 제가 애니메이션 채색<->효과편집 의 관계에 관해 궁금한게 너무 많아서 갑작스럽게 드리는 질문인데요 ㅠ
    혹시 저 세번째 그림에 돌맹이 파편들 잔뜩 많이 튀기는 장면.. 저 파편들도 전부 채색작업때 하는 건가요? 그리고 그렇다면 레타스도 아니고 뭘로 칠하는건지..;
    그게아니라면 촬영할때 후작업으로 하게되는건가요?
  • 아빌라르 2008/01/03 12:54 #

    에스티드 // 우우 정말 재밌게 봤습니다. 가이낙스 최고 ;ㅅ;
    에... 저 파편들 채색은요...
    레타스로 해요. (먼산)
    그렇다고 아주 자잘자잘한것까지는 안 하구요. 적당적당히 큰것들 동화되는 것들 전부 레타스로 작업하고, 활영 전의 효과부에서 더 다듬고 추가할것 추가하고 하지요.
    채색과 촬영 바로 전에 효과부가 따로 있답니다. ^^
    저때 자료가 남아있음 좋으련만 오래된거라 저희도 다 지워버려서...
    나중에 비슷한것들 있음 보여드릴게요. ^^

    덧) 레타스 최강입니다. 배경 동화 되는것도 가끔 레타스로 작업한다는... ㄱ-
  • 낮달 2008/01/03 23:28 #

    완결을 보자면..

    최후의 승리자는 로시우(?)인것 같음..

    시몬은 대마법사로 평생을 떠돌아 다니지만

    로시우는 대통령에 키탄 여동생과 결혼도 했을것같고..
  • 아빌라르 2008/01/03 23:36 #

    낮달 // 하지만 얼굴은 그때 마을 촌장과 같아졌다는것. ㄷㄷ;;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